Skip to content

문서 (1)

  • 에드워드 김 (김희중)의 남기고 싶은 이야기들
    - 미혼모 “… 큰 죄를 지었어요. 후회돼요. 다시 세상을 산다면 이런 일은 겪고 싶지 않습니다.” 1995년 경기도 안양의 미혼모 수용시설에서 만난 16세 소녀는 입술을 깨물며 이렇게 말했다. 배는 만삭이었지만 얼굴...
    포토진 | 2011-09-04 17:22 | 조회 수 0

Recent Articles

Copyright © Aesthetics Of The Moment. Since 2002.

Powered by 나의 / E-mail : photogene@naver.com

abcXYZ, 세종대왕,1234

abcXYZ, 세종대왕,1234